국민의힘 "공감 능력 ‘0’인 정부·여당에...무엇을 바라나"
국민의힘 "공감 능력 ‘0’인 정부·여당에...무엇을 바라나"
  • 정성남 기자
    정성남 기자
  • 승인 2020.11.22 13:2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정성남 기자]국민의힘은 22일, 정부와 여당을 향해 "공감 능력 ‘0’다. 24번의 대책이 모조리 실패한 이유를 알겠다"고 말했다.

배준영 대변인은 이날 오전 논평에서 더불어민주당 진선미 당 국토위원장의 발언과 관련해 "국민들이 바라는 주거요건을 다 갖춘 아파트에 살면서 ‘방이 3개있고 내가 살고 있는 아파트와 별반 차이가 없다’며 ‘아파트에 대한 환상을 버리라’는 민주당 소속 국토위원장"이라고 지적했다.

그러면서 배 대변인은 "전셋값 상승을 저금리, 가구 수 증가 탓으로 돌리고, 호텔방 전셋집 부동산 정책에 ‘반응이 굉장히 좋다’는 국토부 장관,

더 나아가 ‘쾌적하고 안전하다’고 칭찬하는 민주당 정책위의장"이라고 꼬집었다.

이어 그는 "‘임대차 3법은 소득 3만불을 위한 성장통’이라며 궤변을 늘어놓는 소관부처인 국토부 제1차관까지 이렇게 공감 없이 아전인수만 하는 정부, 그리고 시장위에 군림하려는 정부가 존재하는 한, 폭망한 부동산 시장을 원래대로 되돌릴 수 없다"고 주장했다.

배 대변인은 또, "더 좋고 더 나은 환경에서 살고자하는 국민들의 희망을 환상으로 받아들이며, 그 환상마저도 접으라는 정부에 더 이상 무엇을 기대할 수 있겠는가"라고 꼬진었다.

계속해서 그는 "정부는 지금이라도 부동산 정책실패에 대해 인정하고 사과하라면서 임대차3법 등 부동산 정책을 야당들과 진지하게 절차에 맞게 논의했으면 이런 재앙은 없었을 것이다"고 강조했다.

아울러 "국민들이 이 정부의 부동산 정책에 원하는 바는 딱 하나라면서 지금까지 옥죈 부동산 규제를 원점으로 되돌리고, 시장의 순리대로 흐르도록 내버려 두는 것이 제1의 해법이다"라고 덧붙였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 제호 : 파이낸스투데이
  • 서울시 서초구 서초동 사임당로 39
  • 등록번호 : 서울 아 00570 법인명 : (주)메이벅스 사업자등록번호 : 214-88-86677
  • 등록일 : 2008-05-01
  • 발행일 : 2008-05-01
  • 발행(편집)인 : 인세영
  • 대표 : 문성준
  • 청소년보호책임자 : 장인수
  • 본사긴급 연락처 : 02-583-8333 / 010-3399-2548
  • 법률고문: 유병두 변호사 (前 수원지검 안양지청장, 서울중앙지검 , 서울동부지검 부장검사)
  • 파이낸스투데이 모든 콘텐츠(영상,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 Copyright © 2020 파이낸스투데이. All rights reserved. mail to news1@fntoday.co.kr
ND소프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