트럼프 향한 국내 언론사의 집단발광, "부정선거 감추기?"
트럼프 향한 국내 언론사의 집단발광, "부정선거 감추기?"
  • 인세영
    인세영
  • 승인 2020.11.09 15:53
  • 댓글 49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많이 본 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49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쿼카 2021-01-13 06:37:16 (1.224.***.***)
인세영 기자님 .고맙습니다. 미국과 우리나라의 부정선거는 반드시 밝혀져야 합니다.
트럼프는 자유민주주의의 마지막 보루입니다. 진실은 승리합니다. 홧팅!!
민트초코 2020-11-15 08:56:17 (180.65.***.***)
미쳣나봐 진짜 .. 일루미나티 대한민국 장악햇네
은하별빛 2020-11-13 08:51:33 (121.177.***.***)
'도둑이 제 발 저린다'는 속담이 어쩜 이리 꼭 맞을까..
임한택 2020-11-13 08:38:35 (58.178.***.***)
이런기사 쓰시는 훌륭하신 기자분도 계시는군요 , 응원합니다.
고은정 2020-11-13 06:58:38 (125.129.***.***)
미친 쓰레기 언론들. 4.15 부정선거 그렇게 쉴드 치더니. 댓가를 치룰 것이다. 국민을 개돼지로 아는 것들은 망해야 한다
언론사란 2020-11-13 04:57:38 (219.249.***.***)
TV든 신문사든 지극히 개인 사업적이고, 지극히 규모가 작고, 지극히 확장을 하지 않으려 하고, 지극히 고집을 부릴 때, 그것은 진실을 보도한다. 언론사가 초심을 잃지 않고 정체성과 주체성을 잃지 않으려면, 공적보다는 사적인 것을 지향해야 한다. 절대 국가 정부와 친해선 안 되고, 절대 외부의 이야기를 들어선 안 된다. 오로지 자신의 눈과 귀만 믿어야 하며, 그러기 위해선 크지 않아야 한다.
이문희 2020-11-12 22:24:59 (39.112.***.***)
미친 씨레기언론들 사이에 진실된 언론을 찾은것같네요. 화이팅 하세요
멸공 2020-11-12 10:33:22 (1.239.***.***)
415한국부정선거 = 113미국부정선거 불법 조작 수법이 동일하기 때문에 대한민국 언론도 부정선거의 공범이다. 미국 부정선거 가짜 뉴스를 보고 확신이 들었다.
just simple 2020-11-12 10:31:59 (1.239.***.***)
415한국부정선거 = 113미국부정선거 불법 조작 수법이 똑같다. 부정선거 사형! 진실을 말하는 파이낸스투데이!
장민수 2020-11-12 10:26:44 (180.134.***.***)
우리나라에 전부 사기꾼 수준의 방송사와 언론사들 그리고 기자들만 있는줄 알았는데 이런 기자 이런 언론사가 있다는게 믿기지가 않습니다. 나라를 사랑하는 마음이 조금이라도 있는 애국국민 이라면 이렇게 용감한 결심을 해준 인세영 기자와 파이낸스 투데이를 대한민국 모든 사람들이 알 수 있도록 또한 구독도 많이 하게끔 주위에 널리널리 전파합시다!! 인세영 기자의 큰 용기에 경의를 표하는 바입니다. 진정한 애국자 이시네요.정말 감사합니다 ^^

  • 제호 : 파이낸스투데이
  • 서울시 서초구 서초동 사임당로 39
  • 등록번호 : 서울 아 00570 법인명 : (주)메이벅스 사업자등록번호 : 214-88-86677
  • 등록일 : 2008-05-01
  • 발행일 : 2008-05-01
  • 발행(편집)인 : 인세영
  • 대표 : 문성준
  • 청소년보호책임자 : 장인수
  • 본사긴급 연락처 : 02-583-8333
  • 법률고문: 유병두 변호사 (前 수원지검 안양지청장, 서울중앙지검 , 서울동부지검 부장검사)
    최기식 변호사 (前 서울고등검찰청 부장검사, 대구지방검찰청 제1차장검사, 수원지방검찰청 성남지청 차장검사)
  • 파이낸스투데이 모든 콘텐츠(영상,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 Copyright © 2022 파이낸스투데이. All rights reserved. mail to news1@fntoday.co.kr
ND소프트 인신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