식약처, 의료기기 오인 등 온라인 허위·과대광고 361건 적발
식약처, 의료기기 오인 등 온라인 허위·과대광고 361건 적발
  • 김태호
    김태호
  • 승인 2020.09.24 09:4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식품의약품안전처는 추석을 맞아 의료제품과 식품의 온라인 광고 1천850건을 점검한 결과 허위·과대 광고 361건을 적발했다고 24일 밝혔다. 적발된 광고는 시정 조처하고 문제가 된 사이트에 대한 접속을 차단했다.

우선 식품 분야에서는 국내 및 구매대행, 해외직구를 포함한 식품 광고 301건을 점검해 질병을 예방한다거나 치료 효능이 있는 것처럼 꾸민 사례 139건을 적발했다.

해당 식품이 마치 통증을 완화하고 관절염을 예방하는 효과가 있는 것처럼 표방한 81건, 식품을 의약품 또는 건강기능식품으로 오인·혼동케 하는 광고가 각각 22건과 25건이었다.

제품에 함유된 사포닌 등의 효능·효과가 곧 제품의 효능·효과인 것처럼 밝힌 소비자 기만 광고가 11건이었다.

손소독제, 저주파 자극기 등 의료제품 광고 1천549건에서는 222건의 허위·과대광고를 적발했다. 허가된 범위를 벗어난 효과를 강조하거나 전문가로부터 추천을 받았다는 과대광고가 다수였다. 공산품으로 허가된 일부 저주파 마사기 중에는 혈액순환, 통증 완화 등을 표시하는 등 소비자가 해당 제품을 의료기기로 오인할만한 광고를 한 제품도 있었다.

식약처는 의약외품인 손소독제와 의료기기인 저주파 자극기 등을 살 때는 '의약외품' 또는 '의료기기' 표시를 확인해달라고 당부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 제호 : 파이낸스투데이
  • 서울시 서초구 서초동 사임당로 39
  • 등록번호 : 서울 아 00570 법인명 : (주)메이벅스 사업자등록번호 : 214-88-86677
  • 등록일 : 2008-05-01
  • 발행일 : 2008-05-01
  • 발행(편집)인 : 인세영
  • 대표 : 문성준
  • 청소년보호책임자 : 장인수
  • 본사긴급 연락처 : 02-583-8333 / 010-3399-2548
  • 법률고문: 유병두 변호사 (前 수원지검 안양지청장, 서울중앙지검 , 서울동부지검 부장검사)
  • 파이낸스투데이 모든 콘텐츠(영상,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 Copyright © 2020 파이낸스투데이. All rights reserved. mail to news1@fntoday.co.kr
ND소프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