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입찰협회 공공조달플랫폼, "건설회사 애로점...전자입찰 사정율분석까지“
한국입찰협회 공공조달플랫폼, "건설회사 애로점...전자입찰 사정율분석까지“
  • 박기연 기자
    박기연 기자
  • 승인 2020.09.17 10:2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최근 지방자치단체별로 수의계약금액이 대폭 하향된 가운데 80%이상의 관급공사가 나라장터 전자입찰을 통해 낙찰자를 선정하고 있다.
 
이에 건설사의 매출과 연관되는 가장 중요한 업무중 하나가 나라장터 전자입찰(G2B) 사정율 분석이다.하지만 회사의 운명이 달린 가장 중요한 업무임에도 불구하고 많은 회사들이 입찰담당자가 없거나 검증되지 않은 업체에 대행을 맡겨 투찰하는게 현 실정입니다.  
 
전문가들에 따르면 입찰은 통계분석을 통해 낙찰확률을 높일수 있다고 한다.
 
2020년 9월 현재 우리나라 건설업체수는 종합면허 1만3천개사, 전문면허 4만8천개사로 6만개사를 넘어서고 있다. 업체수만 갖고는 그 규모가 어느정도인지 잘 느껴지지 않을 것이다.  

현재 우리나라 중화요리집이 2만4천여개, 미니스톱 등 편의점이 1만 5천여개라는 점과 비교할때, 중화요리집의 2.5배,  편의점의 4배에 달하는 업체수이다. 제주지역만 보더라도 업체수가 1천여개를 넘는다. 하지만 입찰전문기관과 검증된 분석플랫폼은 손에 꼽을 정도로 부족한게 현실이다.
 
이에 한국입찰협회 공공조달플랫폼(대표김동순)에서는 검증된 전문가들이 나라장터 등록에서 분석대행까지 서비스를 제공하고 있다.

이 모든 서비스는 회원가입만으로(http://www.bidk.kr/) 바로 혜택을 이용할수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