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 교회 온라인 예배에 뉴질랜드 헌금 결제업체 '상한가'
미 교회 온라인 예배에 뉴질랜드 헌금 결제업체 '상한가'
  • 이미희
    이미희
  • 승인 2020.09.16 18:3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산으로 온라인 예배를 보는 미국 교회가 늘어나면서 뉴질랜드의 온라인 기부금 결제 지원 업체 푸시페이 홀딩스의 주가가 고공행진을 벌이고 있다고 블룸버그통신이 16일 보도했다.

이에 따르면 교회 설교를 온라인으로 스트리밍해 주면서 교인들의 헌금 등 기부금을 전자 결제로 지원 처리해주는 이 업체의 주가가 올해 들어 96%나 올랐다.

이에 따라 뉴질랜드 증시의 대표 우량주를 모은 NZX 50 지수 구성 종목 중 가장 높은 수익률을 기록하고 있다.

교회들이 코로나19로 대면 모임이 어려워지면서 이 업체 지원 서비스 이용이 늘어난 데 따른 것이다.

푸시페이가 서비스를 제공하는 1만500여곳 중 상당수는 미국 교회다. 푸시페이는 월 회원비와 거래 수수료로 수익을 내고 있다.

이 회사의 최근 사업연도 매출액은 1억3천만달러(1천540억원)였다.

미국내 종교기관이 거두는 기부금은 연간 1천281억7천만달러(약 151조6천250억원)에 달하는 것으로 알려졌다.

스위스의 다국적 투자은행(IB)인 UBS는 최근 투자 보고서에서 상당수 교회의 문이 닫힌 상태여서 디지털 결제를 활용하는 교회가 늘어날 것이라며 이런 흐름은 '현금 없는 사회' 추세와도 맞물려 장기간 나타날 수 있다고 예상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