부산시, "폭우 때 폐기물업체서 침출수 유출…신호동 일대 민원 쇄도"
부산시, "폭우 때 폐기물업체서 침출수 유출…신호동 일대 민원 쇄도"
  • 최용제 기자
    최용제 기자
  • 승인 2020.08.22 12:2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강서구 2만t 발생 추정…김도읍 의원실 "관리 부실"
[사진=연합뉴스]
[사진=연합뉴스]

[파이낸스투데이=최용제 기자]부산 강서구 신호동 주민들은 최근 내린 집중호우 이후 침수피해가 아닌 악취피해로 고통을 호소하고 있다.

22일 부산시와 미래통합당 김도읍 국회의원 등에 따르면 최근 강서구에는 신호동 일대에 악취 발생 민원이 쇄도했다고 말했다.

강서구 신호동에 거주하는 A씨는 "최근 들어 신호동 일대에 악취가 너무 심하게 나서 창문을 못 열 정도이며 숨쉬기가 힘들다"며 "구청에 민원을 넣어봤다 감시활동을 강화하겠다는 형식적인 답변만 늘어놓고 있다"고 말했다.

이어 B씨도 "냄새 때문에 속이 안 좋고 두통이 생겼다"고 호소했다.

이번 악취 원인은 강서구 신호동에 있는 C 폐기물업체였다.

이 업체는 폐기물시설촉진법에 따라 설치돼 녹산국가산업단지 내 사업장에서 발생하는 폐기물을 처리하는 시설로 2009년부터 운영 중이였고, 이 시설에서 최근 내린 집중호우 때 침출수(쓰레기가 썩어 흘러내리는 오염된 물)가 대량으로 발생했다.

매립장과 강서구는 침출수 발생 규모가 2만t가량으로 추정했다.

한편, 김 의원은 이번에 발생한 악취 발생 사태는 기상 문제가 아닌 인재라고 지적했다.

의원실 관계자는 "C 업체 측 관리 미흡으로 침출수를 처리하는 미생물 사멸로 인해 자체폐수처리시설 가동이 중지된 것을 비롯해 이 업체는 하루 400t가량 침출수 처리 시설이 설치되는 조건으로 허가를 받았지만, 올해 초부터 사실상 가동이 안 된 것으로 보인다"고 말했다.

부산시는 단기적으로 악취 발생 가능성이 있는 폐기물 반입을 금지하도록 하고 이달 중 매립장에 천막 설치하여 악취 발생을 최소화하도록 했다.

Fn투데이는 여러분의 후원금을 귀하게 쓰겠습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 제호 : 파이낸스투데이
  • 서울시 서초구 서초동 사임당로 39
  • 등록번호 : 서울 아 00570 법인명 : (주)메이벅스 사업자등록번호 : 214-88-86677
  • 등록일 : 2008-05-01
  • 발행일 : 2008-05-01
  • 발행(편집)인 : 인세영
  • 청소년보호책임자 : 장인수
  • 본사긴급 연락처 : 02-583-8333
  • 법률고문: 유병두 변호사 (前 수원지검 안양지청장, 서울중앙지검 , 서울동부지검 부장검사)
    최기식 변호사 (前 서울고등검찰청 부장검사, 대구지방검찰청 제1차장검사, 수원지방검찰청 성남지청 차장검사)
  • 파이낸스투데이 모든 콘텐츠(영상,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 Copyright © 2022 파이낸스투데이. All rights reserved. mail to news1@fntoday.co.kr
ND소프트 인신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