진성준, "靑 떠나는김조원...마무리 깔끔하지 못해"
진성준, "靑 떠나는김조원...마무리 깔끔하지 못해"
  • 모동신 기자
    모동신 기자
  • 승인 2020.08.11 09:5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파이낸스투데이=모동신 기자]더불어민주당 진성준 의원은 11일 강남 아파트 2채 처분 논란 끝에 청와대를 떠난 김조원 전 민정수석을 향해 "마무리가 깔끔하지 못했다"고 말했다.

진 의원은 이날 한 라디오에 출연해 "통상 퇴임하는 수석은 마지막 인사를 하는데 김 전 수석은 나타나지 않았다고 한다"며 이같이 말했다.

김 전 수석은 전날 문재인 대통령이 청와대에서 주재한 수석·보좌관회의에 모습을 드러내지 않았으며, 그 후 자신의 후임을 발표하는 인사발표 브리핑장에도 나타나지 않았다.

이어 그는 노영민 비서실장의 후임 인선을 내지 않은 것과 관련해선 "코로나19와 호우 피해가 계속된 상황에서 전면 개편은 자칫 업무 공백을 불러올 수 있기에 부담스럽다고 판단한 것 같다"며 "시간을 봐 가며 타이밍을 고를 것"이라고 전망했다.

한편, 문 대통령이 '집값 상승세가 진정되는 양상을 보이기 시작했다'고 말한 데 대해서는 "주간 조사 결과를 보면 하락하는 추세가 나타났고, 추세가 계속되길 기대한다는 점을 말씀하신 것 같다"고 말했다.

아울러 "다만 아직 낙관할 상황은 아니라고 생각한다"고 덧붙였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