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현미 "부동산세법, 수익회수 시스템…부동산 제어장치 될 것"
김현미 "부동산세법, 수익회수 시스템…부동산 제어장치 될 것"
  • 전성철 기자
    전성철 기자
  • 승인 2020.08.03 19:0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김현미 국토교통부 장관은 3일 "부동산 세법개정안이 통과되면 부동산 투자로 얻는 상당한 수익을 회수하는 시스템이 갖춰진다"며 "상당 부분 제어장치가 될 것"이라고 말했다.

김 장관은 이날 국회 법제사법위원회 전체회의에 출석, '국토부가 집값 안정 수단이 많지 않아 김 장관이 억울할 것'이라는 더불어민주당 박범계 의원 질의에 "주택정책 주무장관인 제가 이 모든 과정을 책임지는 게 맞다"며 이같이 답했다.

김 장관은 앞서 통과된 임대차 3법과 관련해서는 "2년에 한 번 짐을 싸고 세를 올리는 부담을 갖는 서민들의 주거 안정에 큰 기여를 할 것"이라며 "이번에 세법 등 여러 제도가 통과되면 국토부도 최선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