닛케이지수, 코로나 2차 확산에 급락…22,000선 붕괴
닛케이지수, 코로나 2차 확산에 급락…22,000선 붕괴
  • 김건호 기자
    김건호 기자
  • 승인 2020.07.31 17:5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일본 증시가 31일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2차 확산 우려로 급락했다.

일본 증시의 대표지수인 닛케이225 평균주가는 전날 종가 대비 629.23포인트(2.85%) 급락한 21,710.00로 마감해 6거래일째 하락세를 보였다.

닛케이지수가 종가 기준으로 22,000선 밑으로 떨어진 것은 6월 29일 이후 1개월여 만에 처음이다.

니혼게이자이신문은 최다 기록을 경신하는 코로나19 신규 확진자와 기업 결산 실적 실망으로 시장에 대한 비관적인 전망이 확산하고 있다고 전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