코로나19에 주중 국내 호캉스 인기…"작년보다 3배 이상 증가"
코로나19에 주중 국내 호캉스 인기…"작년보다 3배 이상 증가"
  • 장인수 기자
    장인수 기자
  • 승인 2020.07.08 09:3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으로 해외 여행길이 막히고 유연 근무가 일상화되면서 주중 국내 호텔을 찾는 방문객이 늘어난 것으로 나타났다.

삼성동 인터컨티넨탈 서울 코엑스는 올해 6∼8월 주중 투숙 또는 예약한 내국인 고객이 작년 같은 기간보다 3배 이상 늘었다고 8일 밝혔다.

호텔 측은 "일요일 투숙객은 작년 같은 기간 대비 7배 이상 늘어 금요일 투숙객을 앞섰다"며 "호텔 개점 이래 올해 처음으로 내국인 주중 일∼목요일 투숙이 주말 금∼토 투숙을 앞질렀다"고 소개했다.

그러면서 "전통적으로 내국인 투숙객은 주말에 숙박하는 경우가 일반적이었다"면서도 "코로나19 이후 사람이 덜 붐비는 기간을 선호하고 요일 근무제나 재택근무 같은 유연 근무제도가 보편화하면서 요일별 투숙 패턴이 달라졌다"고 분석했다.

또 최근에는 비용을 더 내더라도 조식 대신 저녁 뷔페를 택하거나 호텔 부대시설을 추가 이용하는 고객이 눈에 띄게 늘었다고 덧붙였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