5월 방한 외국인 3만명…해외여행객 3.8만명
5월 방한 외국인 3만명…해외여행객 3.8만명
  • 이미희
    이미희
  • 승인 2020.07.02 20:0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지난 5월 한국을 방문한 외국인이 4월에 이어 또 3만명 수준에 그친 것으로 조사됐다.

2일 한국관광공사에 따르면 5월 한국을 찾은 외국인은 3만861명으로 지난해 같은 달보다 97.9% 줄었다.

국가별로 보면 미국이 8천735명으로 90.9% 줄었고 중국은 5천124명으로 99.0% 감소했다.

또 일본이 413명으로 99.9% 줄었고 대만도 189명으로 99.8% 줄었다.

홍콩은 24명에 그쳤고 싱가포르 49명, 말레이시아 90명, 태국 195명 등이다.

필리핀(1천539명)과 베트남(1천381명)은 1천명이 넘었지만 지난해 동월보다 각각 97% 감소했다.

한국관광공사는 "중국은 항공사별 1개 노선 외에는 한중 전 노선 운항이 중단됐고 일본은 긴급사태 선언은 해제됐지만 입출국 제한 조치는 지속하고 있다"고 설명했다.

올해 1~5월 한국을 방문한 외국인은 210만2천명으로 지난해 동기보다 69.8% 줄었다.

지난 5월 해외로 나간 국내 관광객은 3만7천801명으로 지난해 같은 달보다 98.4% 감소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