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포토]블랙시위, 20일 전국에서 "부정선거 의혹 진상규명" 외쳐 (부천, 안양, 부산, 서울)
[포토]블랙시위, 20일 전국에서 "부정선거 의혹 진상규명" 외쳐 (부천, 안양, 부산, 서울)
  • 김진선 기자
    김진선 기자
  • 승인 2020.06.20 21:18
  • 댓글 16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인천 송도 블랙시위 및 사진전 

4.15 총선에 부정선거 의혹이 있다며 이를 규명하라는 블랙시위가 전국적으로 열렸다. 

매주 토요일 전국적으로 펼쳐지는 블랙시위는 시민들이 자발적으로 참여하여, 집회와 침묵시위, 사진전 그리고 행진 등이 이어진다.   

안양 범계역
안양 범계역

안양 범계역 인근에서 4.15 부정선거 사진전이 진행되고 있다. 

부산
부산

부산에서 도로 양옆에 블랙시위대가 검정 옷을 맞춰입고 침묵시위를 하고 있다. 각자 부정선거 의혹을 규명하라는 피켓을 들고 있다. 

서울 서초역에서 집회를 마친 블랙시위대가 강남역 까지 가두 시위를 하고 있다. 

위 사진들은 디시인사이드 우한갤러리에 올라와 있는 사진들이다. 

20대에서 30대를 위주로 하여, 전 연령층이 찾고 있는 온라인 커뮤니티에서는 매주 금요일과 토요일 마다 전국에서 블랙시위에 참여한 후기가 속속 올라오고 있다.

 

Fn투데이는 여러분의 후원금을 귀하게 쓰겠습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16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김민주 2020-06-27 13:21:42 (180.229.***.***)
사전투표함 일부러 씨씨티비 설치안하고 가리고 결국 빵상자에 넣어 무더기투입하고. 선거는 민주주의의 꽃이다.
나정선 2020-06-25 17:11:17 (211.222.***.***)
부정선거 블랙시위는 전국적으로 퍼져나가고 있습니다.
수많은 증거사진을 보고 시민들은 놀라며 와~ 심각하다 라고 말합니다.
또한 왜 언론은 조용하죠? 라고 말합니다. 언론사망, 민주주의 사망!
파이낸스 투데이 언론은 KBS를 차지하십시요. 국민마음입니다.
전명삼 2020-06-25 08:39:31 (118.176.***.***)
블랙시위는 계속 합니다. 아무리 막아도...
DGK 2020-06-22 09:08:37 (58.227.***.***)
정말 감사합니다 정말 정말 귀합니다. 항상 응원합니다 화이팅!!! 보도해줘서 너무나 감사합니다
허남억 2020-06-22 07:42:47 (110.70.***.***)
항상 응원합니다. 화이팅!!
린든 2020-06-21 23:49:52 (39.121.***.***)
여기 말고는 블랙시위 기사도 없네....
이렇게 많이 나와서 참여하는데 ㄷㄷㄷㄷ
김민 2020-06-21 20:06:05 (70.79.***.***)
오 부정선거시위를 보도해주시는 참된 기자님이 계셧군요
ㅇㅇ 2020-06-21 19:49:08 (223.62.***.***)
첫번째 사진은 인천 송도 블랙시위 사진 입니다 확인후 정정 부탁드립니다
부정선거수사해라 2020-06-21 19:29:11 (210.109.***.***)
기자님, 고마워요..
415부정선거 2020-06-21 17:32:12 (211.117.***.***)
부정선거 관련 증거가 이렇게 많은데 제대로된 검증 왜 안하는데??? 다 수개표 해야한다.

  • 제호 : 파이낸스투데이
  • 서울시 서초구 서초동 사임당로 39
  • 등록번호 : 서울 아 00570 법인명 : (주)메이벅스 사업자등록번호 : 214-88-86677
  • 등록일 : 2008-05-01
  • 발행일 : 2008-05-01
  • 발행(편집)인 : 인세영
  • 청소년보호책임자 : 장인수
  • 본사긴급 연락처 : 02-583-8333 / 010-3797-3464
  • 법률고문: 유병두 변호사 (前 수원지검 안양지청장, 서울중앙지검 , 서울동부지검 부장검사)
    최기식 변호사 (前 서울고등검찰청 부장검사, 대구지방검찰청 제1차장검사, 수원지방검찰청 성남지청 차장검사)
  • 파이낸스투데이 모든 콘텐츠(영상,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 Copyright © 2023 파이낸스투데이. All rights reserved. mail to news1@fntoday.co.kr
ND소프트 인신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