홍남기 "외환시장 투기적 거래 등...환율 쏠림현상 단호한 조치"
홍남기 "외환시장 투기적 거래 등...환율 쏠림현상 단호한 조치"
  • 김명균 기자
    김명균 기자
  • 승인 2020.05.29 11:5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자료사진]
[자료사진]

[김명균 기자]홍남기 경제부총리 겸 기획재정부 장관은 29일 "외환시장에 대한 투기적 거래 등 환율의 일방향 쏠림현상이 과도하게 확대될 것으로 판단되는 경우 정부가 갖춘 여러 단호한 시장안정조치를 작동해 대응해 나갈 것"이라고 밝혔다.

홍 부총리는 이날 오전 정부세종청사에서 기자들과 만나 최근 환율의 변동성 확대에 대해 "최근 원·달러 환율 움직임이 우리의 경기 부진이나 외환시장의 외화수급상황이 반영돼 변동성이 큰 것이 아니라, 전체적으로 보면 가장 큰 요인은 미·중 분쟁이 고조되면서 위안화 변동성이 영향을 미친 것이 아닌가 하고 1차적으로 판단한다"며 이같이 말했다.

그러면서 "원·달러 환율이 어떤 펀더멘털과 괴리돼 원·위안화 동조화 영향으로 변동성이 큰 것은 적절하지 않은 상황이 아닌가 하며 지켜보고 있다"고 덧붙였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