수출입은행 "조선업계에 1조4척억 증액...총 5조2천억원의 금융 지원"
수출입은행 "조선업계에 1조4척억 증액...총 5조2천억원의 금융 지원"
  • 최재현 기자
    최재현 기자
  • 승인 2020.05.27 10:1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최재현 기자]수출입은행이 코로나19 사태로 어려움을 겪는 조선업계에 총 5조2천억원의 금융 지원을 하기로 했다.

방문규 수출입은행장은 어제 (26일) 울산 현대중공업과 티에스피를 차례로 방문해 "조선업이 코로나19 사태 이후에도 글로벌 시장의 지위를 더욱 공고히 할 수 있도록 모든 힘을 보태겠다"고 밝혔다.

그러면서 “조선사에 대한 자금공급 계획을 당초 3조8천억원에서 1조4천억원 늘린 5조천억원으로 증액했다”고 전했다.

이와 관련해 수출입은행은 조선사에 공급될 이 자금이 중소협력사 결제 자금으로 우선 사용되도록 '상생협력대출'도 1조6천억원에서 1조9천억원으로 확대할 계획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