삼성증권 "제주항공 목표가 1만4천원…18% 하향"
삼성증권 "제주항공 목표가 1만4천원…18% 하향"
  • 이미희
    이미희
  • 승인 2020.05.22 09:5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삼성증권[016360]은 22일 유상증자 계획을 발표한 제주항공[089590]의 목표주가를 종전보다 18% 내린 1만4천원으로 제시했다.

제주항공은 전날 장 마감 뒤 1천700억 규모의 유상증자를 발표했다. 발행 예정가는 주당 1만4천원으로 종가 대비 29% 할인된 금액이다. 신주 상장 예정일은 8월 4일이다.

삼성증권 김영호 연구원은 "제주항공의 유상증자는 예정된 수순으로 유상증자에 따른 희석효과를 반영했다"며 목표주가를 종전 1만7천원에서 하향 조정했다.

김 연구원은 "유상증자를 통해 확보한 자금 중 1천억원은 운영자금, 700억원은 채무상환에 쓰일 예정이며, 정부의 기간산업안정기금 요건에도 해당하는 만큼 추가적인 정부 지원도 기대돼 단기 자금 수요 확보는 무리가 없을 것"이라고 판단했다.

다만 "이스타항공 인수 여부가 불확실하고, 펀더멘털 관점에서 여전히 항공의 바닥을 논하기에는 시기상조라 판단한다"고 덧붙였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