양주시, 학습동아리 디자인씽킹 1차 워크숍 개최
양주시, 학습동아리 디자인씽킹 1차 워크숍 개최
  • 고성철 기자
    고성철 기자
  • 승인 2020.05.21 21:0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조학수 양주부시장이 학습동아리 디자인씽킹 워크숍에서 축사를 하고 있다(사진=양주시)
조학수 양주부시장이 학습동아리 디자인씽킹 워크숍에서 축사를 하고 있다(사진=양주시)

직원 학습동아리는 자유로운 연구와 참여로 토론하는 조직분위기를 조성하고 시민 등 정책 수혜자가 체감할 수 있는 창의적인 아이디어 발굴해 시정에 반영하는 등 시정발전을 위해 운영 중이다.

올해 직원 학습동아리는 동아리당 10명 이내로 자율적으로 구성, 총 11개 동아리에 97명이 참여하고 있으며 △조직문화 개선, △일하는 방식 개선, △시책과제 연구 등 3대 중점분야 중 주제를 자율 선정해 연구 활동을 진행한다.

20일 시청 대회의실에서 개최한 1차 워크숍에는 코로나19에 따른 사회적 거리 유지를 위해 11개 동아리별 3명씩 최소인원이 참석했으며 ‘사용자 관점 디자인리서치와 디자인씽킹 이해하기’ 강의를 시작으로 현 상황의 문제점 파악과 공감을 위해 열띤 토론을 진행했다.
 
그 외 참석하지 못한 동아리 회원은 유튜브를 통해 진행상황을 시청했다.

학습동아리는 오는 9월까지 ▲문제점 공감, ▲문제점 정의·방향성 설정, 아이디어 발산, ▲아이디어 속성분석, 컨셉설정 등 디자인씽킹 워크숍 3회와 일대일 전문가 컨설팅 2회 등 총5회에 걸친 디자인씽킹 프로그램에 참여한다.

특히, 오는 10월 성과공유한마당을 통해 학습동아리의 연구성과를 전 직원과 공유하는 등 조직 내 문제 해결 역량을 강화해 나갈 계획이다.

이성호 양주시장은 “스스로 실행하는 직원 학습동아리는 시민 중심의 정책을 실행하고 조직의 문제해결 역량을 강화하기 위한 초석”이라며 “건전한 토론과 연구활동을 통해 창의적인 학습공동체로 발돋움하기를 기대한다”고 전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