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H투자 "한국항공우주 방위사업 안정적 성장…목표가↑"
NH투자 "한국항공우주 방위사업 안정적 성장…목표가↑"
  • 장인수 기자
    장인수 기자
  • 승인 2020.05.06 09:5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NH투자증권[005940]은 6일 한국항공우주[047810]의 방위사업이 안정적인 성장세를 보인다며 목표주가를 종전 2만5천원에서 2만7천500원으로 올렸다.

최진명 연구원은 "한국항공우주의 1분기 영업이익은 661억원으로 작년 동기 대비 97.9% 증가해 어닝 서프라이즈를 기록했다"며 "방산 제품 조기 납품, 헬기 수리온 관련 소송 승소, 달러화 강세 등의 결과"라고 분석했다.

최 연구원은 "기체 부품 수요 감소가 올해 전반적인 매출 규모를 제한할 수 있지만, 한국형 전투기(KFX) 사업 관련 매출 증가 속도가 예상보다 빠르고 달러화 강세가 지속하고 있어 전반적인 이익 규모는 전년과 유사한 수준을 나타낼 것"이라고 전망했다.

그는 "코로나19 사태의 지속에도 2021년 및 이후 실적에 미치는 영향은 제한적일 것"이라며 "특히 내수 사업인 방산 실적에서 피해가 발생하지 않았고 2021년부터 수리온 무장헬기사업, KFX 양산 등 대규모 프로젝트가 순차적으로 도래할 예정"이라고 분석했다.

그러면서 "글로벌 업종 평균 주가수익비율(PER)이 기존 14배에서 16배로 상향된 점과 방산 부문에서 등장한 신규 사업 기회를 고려해 목표 PER을 14.5배에서 16배로 올렸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