민경욱 의원, "관악구갑에서도 선거조작 증거 찾았다"
민경욱 의원, "관악구갑에서도 선거조작 증거 찾았다"
  • 김진선 기자
    김진선 기자
  • 승인 2020.05.01 11:39
  • 댓글 3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민경욱 의원이 서울 관악갑 선거구의 투표구에서도 조작이 일어난 증거를 잡았다고 밝히고 있다./이미지=민경욱 의원 페이스북 

21대 총선 선거무효 소송을 진행하고 있는 미래통합당의 민경욱 의원이 관악구 갑 선거구의 사전투표 조작의혹도 제기했다. 

민경욱 의원에 따르면 "조작 프로그램은 첫번째와 두번째 후보, 즉 민주당과 통합당 후보를 타겟으로 했습니다. 그런데 두번째 후보가 갑자기 사라지면 세번째 후보가 재수 없게 그 자리에 들어가서 불이익을 받게 되겠죠? 그런 일이 있었습니다." 라고 주장했다.

민 의원은 또 "4월8일, 통합당의 김대호 후보가 이른바 막말 파동으로 후보직이 박탈됩니다. 이 때는 사전투표가 실시되기 이틀 전이니까 조작 프로그램은 사전 세팅이 모두 완료된 뒤겠죠." 라면서 "김대호 후보가 유명한 사람이라면 프로그래머의 눈에 띄었을 텐데 그렇지 못했습니다. 그래서? 프로그램 손질을 안 한 거죠. 김성식 후보는 무소속 후보임에도 불구하고 마치 통합당 후보처럼 표가 깎이는 불이익을 당했습니다. " 라고  전했다. 

만약 민의원의 이 주장이 사실이라면 불순한 세력에 의해 미래통합당 (2번째 칸)의 표를 더불어민주당 (1번째 칸)으로 일정 비율에 따라 옮겨간다는 의혹을 제기하던 측의 당초 주장에 힘이 실리게 된다.

현재 전국적으로 40여군데에서 선거무효소송과 투표 보전 신청이 법원에 제기되고 있는 가운데, 가장 먼저 소송에 나섰던 민경욱 미래통합당 의원(인천 연수을)은 1일 오후 2시부터 인천 연수구 송도국제도시 웰카운티 1단지 공연장(인천광역시 연수구 해송로 143, 송도웰카운티 1단지 아파트124동 옆)에서 '제21대 4·15총선 선거의혹 진상규명을 위한 연대회의'를 개최한다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3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사람 2020-05-06 08:44:06
그러네요 부정이 보입니다
한소망 2020-05-01 19:40:18
이제라도 법치가 바로서는 건강한 대한민국이 되어지기를 소망합니다. 용기를 내주신 민경욱의원님과
자유대한을 수호하기 위하여 고생하신 의로운 국민들께 박수를 보냅니다.
이명석 2020-05-01 15:57:30
이렇듯 확실한 부정선거의 진상이 밝혀지고 있는데, 주요 언론들은 보도조차 하지를 않고 있는건 무슨 이유일까요?
그렇게 현 정권의 권력이 무서운가? 권력이 국민들의 주권으로부터 나온다면 현 정부는 조작된 가짜권력이 된다.
쓰레기 언론들은 현 정부가 아니라 국민들을 더 두렵고 무서워해야 할 것이다. 왜냐하면 이제 곧4.15 총선은 부정선거라는 것이 밝혀질 것이기 때문이다. 이미 미국 부정선거 통계학자인 월터미베인 박사의 논문이 나왔고, 이제 검찰이 움직일 것이며, 법위에 군림하는 사람들때문에 법으로도 되지 않는다면 마지노선인 국민들이 움직일 것이기 때문이다.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