홍남기 "코로나19...우리 경제, 심리-실물-고용측면 본격화 되고 있어"
홍남기 "코로나19...우리 경제, 심리-실물-고용측면 본격화 되고 있어"
  • 최재현 기자
    최재현 기자
  • 승인 2020.04.29 10:5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최재현 기자]홍남기 경제부총리는 29일, "글로벌 경제가 미증유의 위기와 침체를 겪고 있으며, 우리 경제도 금융변동성 리스크 하에 코로나19 충격이 심리와 실물, 고용측면에서 본격화되고 있다"고 진단했다.

홍 부총리는 이날 오전 정부서울청사에서 제1차 비상경제 중앙대책본부 회의 겸 제15차 경제관계장관회의를 주재한 자리에서 "코로나19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소상공인을 위해 10조원 규모의 2차 금융지원 프로그램을 재설계 한다면서 다음달(5월)중으로 지원이 개시될 수 있도록 할 것"이라고 밝혔다.

그러면서 홍 부총리는 "이번 2차 프로그램은 6대 시중은행이 95% 신용보증기금 보증을 받아 3~4%의 금리로 지원할 것이라며, 1차 프로그램 수헤자는 지원대상에서 제외해 가능한 많은 '중간 신용도 이하 실수요자 지원'이 이뤄지도록 조치할 것"이라고 설명했다.

이어 그는 "코로나19 위기 진행과정과 포스트-코로나 대비 차원에서 새로운 일자리 창출을 위한 이른바 '한국판 뉴딜'을 국가프로젝트로 적극 추진할 것"이라고 말했다.

특히, '한국판 뉴딜'은 지난 세기 대규모 토목공사 개념에서 벗어나 디지털 경제 전환과 함께 4차 산업혁명에 대비하고 포스트-코로나 등과 연결되는 새로운 일자리 창출 프로젝트로 볼 수 있다며 '디지털 기반의 대형 정보통신 IT 프로젝트 기획 추진' 등이 대표적인 예가 될 것이라고 강조했다.

홍 경제부총리는 그러면서 "앞으로 '비상경제 중앙대책본부'를 중심으로 위기대책 등을 과감하게 결정하고 빠르고 정확하게 집행나갈 것"이라고 밝혔다.

아울러 "이를 통해 경제위기 극복은 물론 코로나19 사태 이후 새로운 경제질서와 산업구조 변화에 대응한 미래비전과 대책도 적극 강구할 것"이라고 덧붙였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