가정의달 앞두고 23∼29일 비타민 등 표시·광고 집중점검
가정의달 앞두고 23∼29일 비타민 등 표시·광고 집중점검
  • 장인수 기자
    장인수 기자
  • 승인 2020.04.22 10:0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식품의약품안전처는 전국 17개 시도와 함께 가정의 달을 맞아 수요가 증가할 것으로 보이는 의약품과 바이오의약품, 의약외품을 대상으로 2329일 표시·광고 사항을 집중 점검한다고 22일 밝혔다.

주요 점검대상은 비타민 등 수요가 높은 의약품 보툴리눔 제제 등 인지도가 높고 유통량이 많은 바이오의약품 기피제 등 계절적 수요가 많은 의약외품 등이다.

식약처는 일반의약품의 용기·포장 등 표시기재 적정성 광고·인쇄물, TV·라디오·신문 및 온라인 매체 광고 허가사항 범위 외 정보 제공 여부 등을 중점적으로 점검할 계획이다.

식약처는 점검 결과, 고의적인 불법행위에 대해서는 업무정지 등 행정처분과 함께 형사고발 등 엄중하게 조처하기로 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