중견련 "코로나위기 맞선 경제체질 강화가 21대국회 최우선과제"
중견련 "코로나위기 맞선 경제체질 강화가 21대국회 최우선과제"
  • 김건호 기자
    김건호 기자
  • 승인 2020.04.15 09:5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한국중견기업연합회는 글로벌 경제위기에 대응해 경제 체질을 강화하고 기업의 역량을 제고하는 것이 21대 국회가 최우선으로 맞닥뜨릴 핵심 과제라고 강조했다.

    중견련은 제21대 총선이 치러진 15일 내놓은 '21대 국회에 전하는 중견기업계 의견' 논평에서 "전염병의 공포를 깨끗이 씻어내는 것은 물론, 눈앞에 닥친 글로벌 경제위기의 여파를 최소화하고 대한민국의 거대한 전환을 이끌어야 할 중차대한 과제가 21대 국회를 애타게 기다리고 있다"며 이같이 밝혔다.

    이어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산 속에서도 끊임없이 불거진 정치권의 혼란을 말끔하게 갈무리하고 시대의 변화를 전폭적으로 수용한 합리적인 시스템을 구축하는 데 여야가 적극적으로 협력해달라"고 당부했다.

    중견련은 "진보와 보수, 좌파와 우파의 해묵은 이념적 대립을 뛰어넘어 정부를 견제하고, 경제를 살리고, 사회적 갈등을 해결해 궁극적으로 민생의 안정과 국민의 행복을 되살리는 본연의 역할을 온전히 수행할 때 21대 국회가 국민의 신뢰와 사랑을 회복할 수 있을 것"이라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