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포토]서울 하늘에 뜬 '핑크 슈퍼문'...올해 가장 큰 보름달
[포토]서울 하늘에 뜬 '핑크 슈퍼문'...올해 가장 큰 보름달
  • 정성남 기자
    정성남 기자
  • 승인 2020.04.07 21:5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미래일보 장건섭 국장]
서울 중구 남산골 한옥마을 입구에서 잡은 올래 가장 큰 보름달 슈퍼문[사진=미래일보 장건섭 기자]

[정성남 기자]올해 가장 크고 밝은 보름달인 '핑크 슈퍼문'이 7일 서울 도심 밤하늘에 떠오르고 있다.  

슈퍼문은 시간이 갈수록 점점 더 밝고 커진다.

서울 중구 남산골 한옥마을 입구에서 잡은 올래 가장 큰 보름달 슈퍼문의 모습니다.

꽃이 개화하는 4월에 뜨는 달이라는 의미에서 '핑크문(Pink Moon)'이란 수식이 붙은 이번 보름달은 오는 10월 31일로 예정된 1년 중 가장 작게 보이는 보름달보다 14% 크고 30% 더 밝은 달이다.

이번 '슈퍼문'은 달과 지구 거리가 35만 6,907km로 평균적인 달-지구 거리보다 2만7천여km나 가까워진 것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