코로나19 "신규확진 6일 0시 기준 47명 늘어...총 1만284명"
코로나19 "신규확진 6일 0시 기준 47명 늘어...총 1만284명"
  • 정지영 기자
    정지영 기자
  • 승인 2020.04.06 12:1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출처=중앙방역대책본부]
[출처=중앙방역대책본부]

[정지영 기자]중앙방역대책본부는 6일 0시 기준 코로나19 확진자가 어제 0시보다 47명 증가해 모두 1만284명으로 집계됐다고 밝혔다.국내 .

일일 신규 확진자 수가 50명 이하로 떨어진 것은 지난 2월 20일 이후 46일 만이며 47명이 증가해 모두 1만284명으로 집계됐다.

신규 확진자 가운데 20명은 수도권에서 나왔다.

입국자 중 확진 사례가 이어지면서 서울에서 11명이 확진 판정을 받았고 의정부성모병원 집단발병의 영향으로 경기에서 8명, 인천에서도 1명이 추가됐다.

해외 유입과 수도권 집단감염 사례가 계속 확인되고 있어 방역당국은 앞으로도 지속적인 사회적 거리두기를 당부했다.

대구에서는 집단발병으로 인해 13명이 확진됐다.

그 외 대전·경북·경남에서 2명씩, 충남에서 1명이 나왔다.

검역 과정에서 확진된 사례는 7명이다.

방역당국은 숫자가 줄고 있지만 아직은 안심할 단계가 아니라며 지속적인 사회적 거리두기를 당부했다.

국내에서 확인된 사망자는 어제보다 3명이 늘어 모두 186명이다.

평균 치명률은 1.81%이지만 80세 이상은 19.78% 등으로 고령일수록 급격히 높아지는 양상을 보이고 있다.

완치해 격리 해제된 확진자는 135명이 늘어 6천598명이고, 격리 치료를 받는 환자 수는 3천500명이다.

한편 김강립 중앙재난안전대책본부 1총괄조정관은 이날 “많은 국민들께서 2주간의 집중적인 노력을 펼쳤지만 아직은 안심할 단계는 아니고 언제라도 확증할 위험성을 가지고 있다"며 이같이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