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세훈 "정책선거 1...아이 키우기 가장 좋은 광진”
오세훈 "정책선거 1...아이 키우기 가장 좋은 광진”
  • 박민화 기자
    박민화 기자
  • 승인 2020.04.03 13:4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국공립어린이집 2배 확대, 민간어린이집 인건비‧운영비 보조확대
[출처=오세훈 캠프]
[출처=오세훈 캠프]

[박민화 기자]미래통합당 오세훈 광진을 국회의원 후보는 3일, ‘정책선거 시리즈 1탄, 아이 키우기 좋은 광진’이라는 주제로 ‘국공립어린이집을 50개에서 100개로 2배 확대’하겠다고 밝혔다.

오 후보는 이날 보도자료를 통해 “아이 키우기 좋은 광진을 만들기 위해 ‘1일 1공약’을 발표하는 정책 선거를 펼치겠다”면서 이같이 밝혔다.

그러면서 오 후보는 "바로 옆 성동구는 국공립어린이집이 81개로 전체 어린이집의 45%를 차지하는데 반해 광진구 국공립어린이집은 50개로 26%에 불과하다"고 지적했다.

이어 오 후보는 “민간어린이집을 국공립어린이집으로 전환하는 등의 방법을 통해 광진구의 국공립어린이집을 50개에서 100개까지 2배로 확대할 것”이라고 강조했다.

오 후보는 또 민간어린이집에도 운영비와 인건비 지원 보조를 확대하겠다고 밝혔다. 이를 통해 교사 1인당 아동수 비율을 대폭 낮추는 등 보육환경을 개선하겠다는 것이다. 나아가 어린이집 휴․폐원 등이 발생했을 때 이용할 수 있는 긴급보육공간을 마련하여 보육 공백을 최소화하겠다고 밝혔다.

이 밖에 오 후보는 ▲아이돌보미 교사 인적성교육, 보육평가 시스템 강화 ▲손주돌보미 ▲긴급보육119 공약도 제시했다. 오 후보는 "또 하나의 중요한 보육 시스템인 아이돌봄사업도 믿고 맡길 수 있도록 시스템을 제도적으로 완비하겠다"며 "부모로 구성된 협의체가 아이돌봄 교사 선발, 관리, 교육에 참여할 수 있도록 하여 교사의 질을 확보하도록 하겠다"고 밝혔다.

오 후보의 '손주돌보미' 공약은 손주를 돌보는 조부모에 손주돌봄교육을 제공하고 돌봄 수당을 지원하여 맞벌이 가정의 육아를 지원하는 제도다. '긴급보육119'는 갑작스럽게 아이를 돌봐줄 사람이 절실히 필요할 때 긴급 아이 돌보미가 찾아가는 시스템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