윤석열 "대검 간부...조주빈 조서 모두 읽어라"
윤석열 "대검 간부...조주빈 조서 모두 읽어라"
  • 박규진 기자
    박규진 기자
  • 승인 2020.04.01 10:3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박규진 기자]윤석열 검찰총장이 성 착취물 제작·유포 혐의 등으로 구속된 '박사방' 운영자 조주빈 사건과 관련해 대검 간부들에게 검찰 진술 조서를 모두 읽어보고 철저한 대응 기조를 세우라고 지시했다.

윤 총장은 조주빈 사건의 경우 죄질이 나쁘고 조직적으로 이뤄진 범죄인 데다 성 착취 관련 사건이 전국적으로 벌어지고 있는 만큼 보고에 안주하지 말고 누락된 부분이 있는지 직접 확인하라며 이같이 지시했다.

대검 관계자는 대검이 일선 검찰청에 대한 수사 지휘를 하지만, 수사 초기부터 대검 간부들이 조서와 수사 기록을 모두 읽는 건 이례적인 일이라고 설명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