코로나19 대구서 31번 확진 환자 발생...국내 총 31명
코로나19 대구서 31번 확진 환자 발생...국내 총 31명
  • 정지영 기자
    정지영 기자
  • 승인 2020.02.18 14:0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정지영 기자]'코로나19' 국내 확진자가 1명 추가로 확인됐다. 이로써 국내 확진자 수는 31명으로 늘어났다.

중앙방역대책본부는 18일 오전 9시 기준, 61살 한국여성이 31번째 환자로 확인됐다고 밝혔다.

이 환자는 해외여행력이 없다고 진술했으며, 대구 수성구 보건소에서 검사한 뒤 양성으로 확인돼 국가지정입원치료병상인 대구의료원에서 격리돼 치료받고 있다.

방역당국은 31번째 환자의 감염경로와 접촉자 등을 조사하고 있다.

또 최근 발생한 29·30번째 부부환자의 감염경로도 파악 중이다. 두 사람은 해외여행력이 없고, 다른 확진자와 접촉한 적이 없어 감염경로가 불분명한 상태이다.

현재까지 퇴원한 확진자는 1·2·3·4·7·8·11·17·22·28번째 환자 등 모두 10명인 가운데 나머지 20명은 격리병상에서 치료를 받고 있으며 대체로 안정적인 상태인 것으로 알려졌다. 31번째 환자 상태는 아직 전해지지 않고 있다.

확진자를 제외하고 코로나19 진단검사를 받은 사람은 9,234명으로 이 가운데 8,277명이 음성 판정을 받았다. 나머지 957명은 현재 검사가 진행 중에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