韓 수출 "작년 10% 가까이 감소...세계시장 점유율 6.6%"
韓 수출 "작년 10% 가까이 감소...세계시장 점유율 6.6%"
  • 최재현 기자
    최재현 기자
  • 승인 2020.02.17 12:3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최재현 기자]지난해 한국의 수출이 미중 무역전쟁에 따른 글로벌 교역 위축 등 여파로 크게 꺾인 것으로 나타났다.

전국경제인연합회가 17일 세계무역기구(WTO) 통계를 분석한 바에 따르면 작년 1∼3분기 세계 총수출은 전년 같은 기간보다 2.94% 감소했다.

'4대 제조국' 중에서는 한국의 총수출이 9.83% 감소해 중국(-0.09%), 일본(-4.50%), 독일(-5.21%)과 비교해 가장 감소 폭이 컸다.

한국은 2008년 글로벌 금융위기 이후 지난 10년간 주요 품목의 세계 시장 점유율을 높여왔지만, 반도체 의존도가 높은 특징을 보인 것으로 나타났다.

유엔의 세관통계 데이터베이스 '유엔 컴트레이드'(UN Comtrade) 기준 세계 20대 교역품목(원유·가스 제외) 시장점유율은 한국이 2008년 4.30%에서 2018년 6.58%로 2.28%포인트 증가했다.

중국의 시장점유율은 같은 기간 11.0%에서 20.83%로 2배 가까이(9.84%포인트) 늘었으며 독일은 1.64%포인트(12.88%→14.52%) 증가했다. 다만, 일본은 8.91%에서 8.48%로 0.43%포인트 감소했다.

한국은 반도체를 제외하면 2018년 시장점유율이 6.58%에서 4.51%로 떨어져 10년간 0.48%포인트 증가에 그치는 것으로 나타났다.

한국 반도체의 세계 시장점유율은 2008년 7.63%에서 2018년 31.34%로 23.71%포인트나 확대됐다. 반도체는 작년 기준 한국 전체 수출의 약 18%를 차지한다.

한국의 자동차 세계 시장점유율은 같은 기간 1.10%포인트(4.96%→6.07%) 증가했고, 조선은 15.44%포인트(30.66%→15.22%) 감소해 대조를 보였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