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인 남성 '우한 폐렴' 국내 두 번째 확진자 발생
한국인 남성 '우한 폐렴' 국내 두 번째 확진자 발생
  • 정재헌 기자
    정재헌 기자
  • 승인 2020.01.24 21:4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정재헌 기자]국내서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 이른바 '우한 폐렴'의 두번째 확진 환자가 발생했다.

질병관리본부는 24일 오전 55세 한국인 남성을 국내 두번째 '우한 폐렴' 확진 환자로 확인했다고 밝혔다.

이 남성은 중국 우한시에서 근무하다 목감기 증상으로 현지 의료기관을 방문했고 지난 22일 저녁 상하이를 경유해 김포공항을 통해 입국했으며, 검역 과정에서 발열이 확인돼 능동감시를 받던 중 확진 판정을 받았다.

앞서 지난 20일에는 중국 우한에서 인천공항으로 입국한 중국 국적의 35세 여성이 확진 판정을 받아 격리 치료 중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