산업장관, "산유국 정세 불안시 신속 대응"
산업장관, "산유국 정세 불안시 신속 대응"
  • 이준규
    이준규
  • 승인 2020.01.24 11:1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성윤모 산업통상자원부 장관은 설 연휴 첫날인 24일 한국석유공사 서산 석유비축기지를 찾아 비상대응 태세와 안전관리실태 점검을 실시했다.

    서산 석유비축기지는 국내 석유비축기지 중 최근인 2005년 2월 완공됐으며 비상시 중부권과 수도권에 유류를 공급하는 국가중요시설이다.

    성 장관은 중동산 원유가 한국 수입 원유의 70% 이상을 차지하고 있는 만큼 주요 산유국 정세가 불안정할 경우 즉각 대응할 수 있도록 석유 수급 비상대응 태세를 확립해달라고 주문했다.

    또 국내 석유 수급이 악화하면 비축유를 즉시 방출할 수 있게 철저히 준비하라고 지시하면서 고양저유소 풍등 화재나 드론 출몰 등 새로운 위협요인이 증가하고 있으니 위기 대응 체계를 강화해달라고 당부했다.

    성 장관은 "석유공사는 과거 석유파동의 충격을 겪은 후 국내 석유 수급 안정을 위해 설립된 기관"이라며 "'우리의 준비 태세가 국민의 안위와 직결된다'는 사명감을 가지고 안정적인 석유공급을 위해 최선을 다해주길 바란다"고 강조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