작년 수출 "반도체 20%선 무너져...자동차 비중은 커져"
작년 수출 "반도체 20%선 무너져...자동차 비중은 커져"
  • 김진숙 기자
    김진숙 기자
  • 승인 2020.01.19 20:4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김진숙 기자]지난해 한국 수출에서 반도체가 차지하는 비중이 20% 선을 넘지 못한 반면 자동차의 비중은 커진 것으로 나타났다.

한국무역협회, 산업통상자원부, 관세청에 따르면 지난해 반도체 수출액은 939억4천만달러로 전년의 1천267억1천만달러보다 25.9% 감소했다.

이에 따라 전체 수출에서 차지하는 비중은 17.3%로 2013년부터 7년 연속 1위를 지켰지만 비중은 2년만에 다시 10%대로 주저앉았다.

지난해 두번째로 많이 수출한 품목은 자동차로 비중은 7.9%였다.

자동차 수출액은 430억4천만달러로 전년보다 5.3% 증가하면서 3년만에 다시 2위를 탈환해 전체 수출에서 차지하는 비중은 7.9%를 차지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