법무부가 공개한 이성윤의 문자..주광덕 "이것은 조롱하는 것 맞다."
법무부가 공개한 이성윤의 문자..주광덕 "이것은 조롱하는 것 맞다."
  • 이준규
    이준규
  • 승인 2020.01.13 01:0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법무부가 12일 이성윤 법무부 감찰국장이 검찰 간부에게 보냈다는 문자메시지를 공개했다.

법무부가 이날 밤 언론에 공개한 이 국장 문자메시지는 다음과 같다.

'존경하는 ੦੦님! 늘 좋은 말씀과 사랑으로 도와주셔서 진심으로 감사드립니다. ੦੦님께서 참 어려운 환경속에서도 늘 관심을 주시고 도와주신 덕분에 그래도 그럭저럭 여기까지 왔다고 생각하고 감사하게 생각합니다'라고 적힌 문자메지시를 보냈다. 이 국장은 이어 '정말 정말 고맙고 감사합니다. 늦은 시간입니다. 평화와 휴식이 있는 복된 시간 되시길 간절히 기도드립니다. 늘 감사합니다. ੦੦님 이성윤 올림'

법무부가 이 문자를 공개하면서 온라인 상에서는 이성윤 법무부 감찰국장이 문자를 쓴 의도가 불순하다는 목소리가 커지고 있다.

법무부는 "개인 간에 주고받은 문자내용이 유출되고 심지어 왜곡되어 대통령과 법무부장관의 직무수행에 대한 정치적 공격 소재로 사용되는 사실이 개탄스럽다"고 했으나 자유한국당 주광덕 의원은 이 문자는 분명 조롱과 독설이 섞인 문자로 받은 사람이 매우 불쾌해 했다고 전했다.

관련 기사의 댓글에는 문자의 불순한 의도와 관련하여 12일 하루종일 갑론을박이 이어졌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