캠코-한국철도시설공단, '공공자산 가치 증대 및 상호 발전을 위한 업무협약' 체결
캠코-한국철도시설공단, '공공자산 가치 증대 및 상호 발전을 위한 업무협약' 체결
  • 김수현 기자
    김수현 기자
  • 승인 2020.01.10 19:5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남궁 영 캠코 공공개발본부장(사진 왼쪽)이 1월 10일(금) 오전 10시 한국철도시설공단 본사 회의실에서 김영하 한국철도시설공단 시설본부장(사진 오른쪽)과 ‘공공자산 가치 증대 및 상호 발전을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하고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남궁 영 캠코 공공개발본부장(사진 왼쪽)이 1월 10일(금) 오전 10시 한국철도시설공단 본사 회의실에서 김영하 한국철도시설공단 시설본부장(사진 오른쪽)과 ‘공공자산 가치 증대 및 상호 발전을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하고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캠코(한국자산관리공사, 사장 문성유)는 10일 한국철도시설공단(대전 동구 소재) 본사 회의실에서 한국철도시설공단(사장 김상균)과 '공공자산 가치 증대 및 상호 발전을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이번 업무협약은 공공자산 처분시스템인 온비드(OnBid) 운영 및 국유재산 개발 업무를 수행하고 있는 캠코와 철도자산을 관리·개발하고 있는 한국철도시설공단이 상호 협력을 통해 공공자산의 가치 및 활용도를 제고하기 위해 마련됐다.

양 기관은 금번 협약을 통해 △국유재산 활용·개발 사업에 대한 상호협력 △양 기관 시스템의 연계 및 지원 △온비드 이용교육 지원 △사업 시행에 필요한 정보 공유 △공동 홍보 및 마케팅 업무 추진 등 다양한 분야에서 상호 협력해 나가기로 했다.

지난 2016년부터 양 기관은 한국철도시설공단 보유자산의 효율적인 관리·활용을 위해 캠코의 국유재산 관리 노하우 및 온비드 활용 방안 등을 공유해왔으며, 본 업무협약 체결을 계기로 실무협의회를 구성·운영하는 등 긴밀한 협력을 통해 보다 체계적인 국가자산 관리·처분을 추진할 계획이다.

남궁 영 캠코 공공개발본부장은 "이번 업무협약을 통해 한국철도시설공단과의 우수 협력사례를 만들고 국유재산에 대한 관리·개발 등 효율적인 활용방안을 마련함으로써 국가 재정수입 증대에 기여할 것이다"고 밝혔다.

한편 캠코가 운영하고 있는 '온비드'(www.onbid.co.kr)는 지난 2002년 서비스 개시 이후 지금까지 약 194만명의 고객이 이용한 온라인 공공자산 처분시스템이다. 현재 국가, 지방자치단체, 공기업 등 약 1만 9천여 공공기관이 공정하고 투명하게 자산을 처분하는데 온비드를 활용하고 있으며, 국민들은 온비드를 통해 공공기관의 다양한 물건을 온라인에서 편리하게 취득할 수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