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1월 수출물가 "전월 대비 1.8% 하락...원 달러 환율 강세 등"
11월 수출물가 "전월 대비 1.8% 하락...원 달러 환율 강세 등"
  • 최재현 기자
    최재현 기자
  • 승인 2019.12.13 20:0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최재현 기자]지난 11월 수출물가가 전월 대비 1.8% 내렸다.

한국은행에 따르면 원 달러 환율 하락, 반도체 부진으로 컴퓨터·전자 및 광학기기 수출 물가가 전월보다 내린 탓에 지난달 전체 수출 물가가 하락했다.

한은 관계자는 "화학제품은 대부분 미국, 중국으로 수출하는데 무역분쟁 때문에 이들 국가에서 수요가 줄며 수출물가가 내렸다"고 설명했다.

11월 수입물가는 국제유가가 소폭 올랐음에도 원 달러 환율이 내리면서 전월 대비 1.0% 하락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