투교협, '대학생 UCC공모전' 시상식 개최
투교협, '대학생 UCC공모전' 시상식 개최
  • 김수현 기자
    김수현 기자
  • 승인 2019.12.03 18:2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대학생들의 기발한 상상력과 재치가 돋보여

전국투자자교육협의회(이하 투교협)는 3일 '대학생 UCC 공모전' 시상식을 개최하고, 8개 수상팀에 상장과 960만원의 장학금을 수여했다.

이번 공모전은 22개 팀이 △바람직한 투자 원칙 △투자자의 합리적인 투자 마인드 제고 △노후를 대비한 연금제도 활용 등 다양한 소재를 카드뉴스와 동영상 형식으로 재미있게 제작해 응모했으며, 전문가 심사와 일반인 1만여명의 SNS 투표로 8개 수상작을 최종 선정했다.

카드뉴스 부문에서는 부산 외국어대 전태준·김아라 학생이 '바쁘게 살아가는 당신을 위하여 T.D.F'라는 작품으로 펀드 가입자의 생애 주기에 맞춰 글로벌 자산에 자동 리밸런싱하는 타겟 데이트 펀드의 체크 포인트 등을 간결하고 알기 쉽게 설명해 영예의 대상을 차지했다.

그리고 카드부문 최우수상에는 강남대 채원준·김연아 학생의 '초보투자자를 위한 주식투자 가이드' 작품이, 우수상은 부산외대 김준식·안준필·류대훈 학생의 '어이∼젊은 친구! 신사답게 행동해'와 세종대 김무중 학생의 '주식투자 안전수칙, 주식당'이 수상의 영광을 차지했다.

카드부문 대상을 수상한 전태준 학생은 "주제를 고민하던 중 바쁜 일상속에서도 쉽게 관리할 수 있는 투자 상품인 T.D.F를 선정하게 됐다"며 "효율적인 자산관리를 할 수 있는 상품을 많은 사람들에게 권하고 싶었다"고 말했다.

동영상 부문에서는 명지대 여경탁·윤근혁·한울 학생이 '알아두면 쓸모 있는 금융사기 예방법'이라는 작품으로 정식으로 금융감독원에 등록을 하지 않고 유사 투자자문이란 이름을 달고 고수익을 보장한다는 사기업체를 구분하는 방법을 체계적으로 설명해 영예의 대상을 차지했다.

그리고 동영상부문 최우수상에는 아주대 정현진·박현진·이진일 학생의 '남녀 탐구생활' 작품이, 우수상은 동아대 장진영·김성주·이준수·권예지 학생의 'ETF로 시작하는 투자'와 서원대·한양대 남도현·곽재우 학생의 '나이먹고 입에 금칠하는 방법'이 수상의 영광을 차지했다.

동영상 부문 대상을 수상한 명지대 여경탁 학생은 "최근 투자에 대한 관심을 악용하는 유사 투자자문 업체와 관련한 피해사례가 늘고 있다는 소식을 들었다"며 "대중의 피해를 예방하고, 펀드투자의 개념을 쉽게 알릴 수 있는 영상을 제작하려 노력했다"고 말했다.

투교협 곽병찬 간사는 "이번 수상 컨텐츠들을 통해 대학생이나 사회초년생들이 금융투자를 활용한 노후대비 등 생애 자산설계에 관심을 갖는 계기가 되길 바란다"고 말했다.

수상작들은 투교협 홈페이지(www.kcie.or.kr)와 투교협 SNS(네이버TV, 유튜브, 페이스북)에서 볼 수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