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해찬 "한국당, 검찰소환 불응...법 어기고 적반하장"
이해찬 "한국당, 검찰소환 불응...법 어기고 적반하장"
  • 모동신 기자
    모동신 기자
  • 승인 2019.11.18 16:0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모동신 기자]더불어민주당 이해찬 대표는 18일, 앞서 패스트트랙 사태로 고소·고발된 자유한국당 의원들이 검찰 소환에 불응하는 것과 관련해, 검찰이 강제소환이든 조사 없는 기소 등의 절차를 진행해야 한다고 말했다.

이 대표는 이날 오전 국회에서 열린 최고위원회의에서, 검찰은 패스트트랙 수사에 더 이상 시간을 끌어선 안 된다며 그렇게 하지 않으니 법을 어기고도 대리 조사하는 등의 적반하장 관행이 나오는 것이라고 지적했다.

그러면서 이 대표는 한국당 의원들이 명백한 불법을 저지르고도 자신들이 성역인 양 법적 절차를 무시하고 있다며 법치 국가에서는 허용될 수 없는 일이라고 강조했다.

한편 이 대표는 어제(17일)가 순국선열의 날이었다는 점을 언급하며 "대한민국의 주권 회복과 희생을 마다하지 않은 순국 청년의 희생과 헌신에 경의를 표한다"며 "순국선열의 뜻을 이어받아 결코 지지 않는 나라를 만드는데 국민들과 함께 하겠다"고 덧붙였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