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종공업, 올해 3분기 누적 영업이익 25억원…흑자 달성
세종공업, 올해 3분기 누적 영업이익 25억원…흑자 달성
  • 이문제
    이문제
  • 승인 2019.11.14 16:5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세종공업(033530)이 올해 3분기 누적 약 25억원의 연결 영업이익을 기록하며 전년 동기 대비 흑자 전환했다고 14일 공시했다. 같은 기간 당기순이익도 약 20억원을 달성해 역시 흑자 전환했다. 매출액은 약 12% 증가한 8891억원을 거두며 호조세를 나타냈다.

세종공업 관계자는 “중국과 미국, 멕시코 현지 법인의 경영 성과 개선에 따라 종합적으로 매출 규모가 확대됐고 이익률도 향상됐다”며, “국내 법인 중에서는 전장 전문 자회사 아센텍의 휠스피드센서, 상용차 전문 세움의 매연저감장치(DPF) 수요 증가 효과로 매출 및 이익이 개선됐다”고 설명했다.

북경세종은 올해부터 강화된 배기가스 배출량 감축 규제인 중국의 ‘국(國)VI’의 효과와 인적 자원 합리화 절차에 따른 내부 원가 절감 효과로 이익률이 증가했다. 미국의 조지아 법인과 멕시코 법인은 기아차 텔루라이드 등의 현지 인기로 전반적인 생산량이 증가해 전 부문 고르게 성장했다.

ABS에 적용되는 휠스피드센서(WSS)를 생산하는 자회사 아센텍은 올해 베트남 푸토성에 현지 공장을 준공했다. WSS 단일 제품 기준 연간 1000만개를 생산할 수 있는 아센텍베트남은 원재료 수급 및 설비 부문의 현지화를 통해 원가 절감 및 생산 효율을 꾀한다는 전략을 세웠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