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스트, 올해 3분기 누적 영업이익 전년 대비 71.1% 증가
아스트, 올해 3분기 누적 영업이익 전년 대비 71.1% 증가
  • 이미희
    이미희
  • 승인 2019.11.12 16:1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항공기 정밀구조물 제작 업체 아스트(067390)가 12일 공시를 통해 2019년 3분기 실적을 밝혔다.

아스트의 연결 기준 3분기 누적 실적은 매출액은 1,016억 8400만 원, 영업이익은 121억 7300만 원, 당기순이익은 19억 4500만 원이다. 매출액은 전년 동기 대비 21.0%, 영업이익은 71.1% 크게 증가했으며, 당기순이익은 신사업 투자를 위한 단기 차입과 유상증자 발생으로 작년 대비 감소 했다.

특히, 이번 3분기 누적 영업이익은 지난 2018년 온기 영업이익 108억 3100만 원을 훌쩍 뛰어넘은 수치로, 아스트는 회사의 수익구조가 긍정적으로 변모하고 있음을 자부했다. 3분기 영업이익률의 경우는 13.9%를 기록했으며 이는 전년 동기 영업이익률인 9.3%에서 두 자리수로 크게 증가한 것이다.

회사의 수익구조가 하반기부터 대폭 개선된 배경에는 엠브라에르 E-jet2 후방 동체 역할이 컸다. 엠브라에르의 1차 협력사 지위를 획득하면서, 트라이엄프를 거치지 않고 해당 제품을 바로 납품할 수 있게 되어 수량과 마진이 크게 증가했다는 것이 그 설명이다.

또한 회사측은 시장의 우려와 다르게 B737-MAX 후방동체 납품량이 전년대비 5% 이상 증가하여, 이번 실적 매출 증가에 큰 뒷받침이 되었고, 보잉 社가 내년 초 해당 기종 운항 재개 계획을 밝힘에 따라 실적은 꾸준히 증가할 것이라고 설명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