가수 클럽소울, 인천 아시아드데이에서 다채롭고 파워풀한 무대 선사
가수 클럽소울, 인천 아시아드데이에서 다채롭고 파워풀한 무대 선사
  • 김민정기자
    김민정기자
  • 승인 2019.11.11 09:5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제공 = 배드보스컴퍼니]

가수 클럽소울이 지난9일 열린 인천 아시아드데이에서 다채로운 무대를 선사했다.

이 날 인천 아시아드데이 행사는 가족들을 위한 다양한 플리마켓, 중고 벼룩시장과 마술공연, 기타공연, 밴드공연 등 다양한 행사들로 꾸며졌다.
이 날 공연에서 클럽소울은 드라마 고양이는 있다 OST인 ‘사랑한다 말하는건’으로 감미로운 무대를 시작해, ‘DOMINO’, ‘BangBang’, 드라마 ‘7일간의 로맨스’ OST ’Green Apple’, ‘마리아’ 등 파워풀한 무대로 관객들의 호응을 이끌었다. 이 날 클럽소울의 공연은 화려한 댄스와 폭팔적인 가창력을 보여주며 쌀쌀한 날씨에도 불구 현장을 뜨겁게 달군 것으로 알려졌다.

[사진제공 = 배드보스컴퍼니]

드라마‘순금의 땅’OST ‘사랑인가요’로 데뷔한 팝 듀오 클럽소울은 다양한 드라마 OST에 참여 하며 팬들의 사랑을 받아왔으며, 프리미엄 스트릿브랜드 ‘불가코프’의 모델로도 발탁 돼 활동 한 바 있다. 클럽소울은 여러 군부대 공연을 통해 군통령이라는 호칭을 얻으며 최근 국군독서권장프로그램 ‘군인들은 무슨 책 읽어’ 의 메인 MC로 발탁, 상큼한 진행력으로 두터운 팬층을 확보하고 있다. 

소속사 배드보스컴퍼니는 “클럽소울은 가창력과 댄스실력을 함께 갖추며 더욱 성장해나가고 있다. 앞으로 다양한 모습을 보여드릴 예정이니 많은 사랑과 관심 부탁드린다.”고 전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