래퍼 머니더미 한국예술학교 교수 임용
래퍼 머니더미 한국예술학교 교수 임용
  • 도화성기자
    도화성기자
  • 승인 2019.11.09 13:3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제공 = 한국예술학교]

래퍼 머니더미가 한국예술학교(전 한국예술고등학교) 교수로 임용되었다.

한국예술학교는 방탄소년단의 뷔와 지민, 포미닛의 현아, 시스타의 소유, 2PM의 황찬성, 2AM의 조권, 워너원 박우진 등 한국 최고의 탑 아이돌들을 배출해낸 문화 예술 명문 학교이다.

머니더미는 2014년 당시 트리플제이라는 활동명으로 EBS k-pop story contest 출연해 자신의 곡 ‘신흥부전’으로 데뷔, 인기에 힘입어 2015 LBMA 스타어워즈 신인가수상 수상과 2015 NEW K-CULTURE AWARDS 신인랩퍼상을 수상한 힙합 뮤지션이다.

최근 발표한 자신의 싱글 알람(Alarm)에서는 늦잠으로 일상의 곤란함을 겪어본 사람들의 경험을 재미나게 표현해 호평을 받았다.

한국예술학교 머니더미 교수는 ‘세계 음악시장에서 큰 비중을 차지하는 음악적 장르인 힙합을 보다 이해하기 쉽고 재미있게 학생들에게 가르칠것'이라며 다짐을 전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