해피TV ‘월드뮤직 이민영과 함께 행복을 열어가는 웃귀박쇼’ 첫 전파를 타다!
해피TV ‘월드뮤직 이민영과 함께 행복을 열어가는 웃귀박쇼’ 첫 전파를 타다!
  • 김진선 기자
    김진선 기자
  • 승인 2019.10.29 17:0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지난 28일, 초대 손님 여행스케치 리더 루카와 함께 시청자들의 신청곡 들려줘

해피TV ‘월드뮤직 이민영과 함께 행복을 열어가는 웃귀박쇼가 지난 28일 중소기업알리기 오혜성 전문 MC의 진행으로 첫 방송전파를 탔다. 월드뮤직이란 타이틀은 나라별 다양한 민속음악을 의미하며 이와 같이 여러 장르의 음악을 팬들에게 들려주고자 한다.

 

첫 번째 초대 손님으로는 여행스케치의 리더 루카가 출연했다. “축하드립니다. 이민영 씨와는 거의 20년 만에 다시 방송을 하게 돼 기쁩니다라며 반가움을 표시했다. 시청자들로부터 초대 손님 여행스케치의 신청곡을 받아 진행했으며 리더 루카는 웃귀박송의 작곡가로 웃귀박송을 들려줬다.

 

루카는 신청곡으로 통기타 연주와 함께 산다는 건 다 그런 게 아니겠니와 가을에 맞는 분위기 있는 가을편지 그리고 작곡을 하게 된 이야기와 함께 별이 진다네, 눈물이 난다를 들려줬다. 여행스케치는 올해 30주년을 맞이했다.

 

시청자들의 신청곡을 여행스케치 리더 루카의 통기타 선율과 함께 이민영 씨의 연주와 노래 그리고 노래 속에 담겨진 이야기들로 시종 훈훈한 분위기를 이어간 월드뮤직 이민영과 함께 행복을 열어가는 웃귀박쇼는 출연자와 시청자 모두 행복한 시간을 가지며 첫 방송을 성공리에 마무리 했다.

 

이민영 씨는 클로징으로 바보처럼 살았군요를 들려줬다. 월드뮤직 이민영 씨는 김광석, 강산에, 박승화, 윤종신, 김목경 블루스밴드, 부활 등 수많은 아티스트들과 작업 해 온 대중음악과 재즈음악계를 넘나드는 연주가이며 작사, 작곡, 편곡, 음반 프로듀서로도 활동 중이다. 강산에의 넌 할 수 있어’, 동물원의 널 사랑 하겠어’, 박승화의 할머니집등 수 많은 곡들의 편곡과 연주를 했다.

 

현재 이민영밴드 뮤직 트레인사랑과 우정사이의 그룹 피노키오의 멤버로 활동 중이며, ‘막대기와 돌멩이김태민과 한참이나리즌 등의 음반 제작자로 최근 가수 김도향 앨범에 피쳐링으로도 참여하는 등 음악 세계에서 그녀의 역할은 무궁무진하다. 무엇보다 토크형식의 공연과 힐링 콘서트 문화를 만든 장본인이기도 하다.

 

이 프로의 후원은 숨은 얼굴 찾기 성형외과 이근호 원장, 해피tv 남궁문선 대표, 작은사랑나눔운동본부 이남숙 대표님, 김지중 PD, 파이낸스투데이 인세영 대표, 파이낸스투데이 김진선 이사이며 협찬은 아트레인에서 디자이너 브랜드 아시하이다.

 

월드뮤직 이민영과 함께 행복을 열어가는 웃귀박쇼는 매주 월요일 오후 5시 시청자들과 함께 음악으로 행복을 열어간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