소진공, 신사업창업사관학교 10기 교육생 입학식 29일 개최
소진공, 신사업창업사관학교 10기 교육생 입학식 29일 개최
  • 전준영 기자
    전준영 기자
  • 승인 2019.10.29 17:5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중소벤처기업부와 소상공인시장진흥공단이 29일, 신사업창업사관학교 신규 설치지역(인천, 전주, 창원) 교육생을 대상으로 '2019 신사업창업사관학교 10기 입학식'을 개최했다.

소진공에 따르면 기존 6개 광역권(서울, 부산, 대구, 광주, 대전, 경기)에 설치된 신사업창업사관학교는 소상공인 창업을 지원해 왔으나, 타 지역에 거주하는 예비창업자들의 수요를 반영하기에 한계가 있다는 문제점 개선을 위해 금년도에 우선 3개소를 신설, 향후 2022년까지 모든 광역시·도 단위(17개)로 확대 설치할 계획이다.

신사업창업사관학교 10기 교육생은 총 79명으로 앞으로 4주간의 이론교육 및 16주간의 점포경영체험교육을 받게 된다. 또한 우수한 졸업생을 대상으로 최대 2000만원의 사업화 자금을 연계 지원한다.

지난 2015년부터 시작된 소진공의 신사업창업사관학교는 성장 가능성이 높은 유망 아이템을 중심으로 예비창업자의 준비된 창업을 지원하는 사업으로, 이들의 창업 및 초기 성장을 돕고 있다.

신사업창업사관학교는 올해로 1093명의 졸업생을 배출했으며, 졸업생 중 약 70%(2015~2018년)가 창업에 성공하는 성과를 달성했다.

공단 조봉환 이사장은 "이번 신사업창업사관학교 신규지역 신설로 해당지역 소상공인의 준비된 창업을 지원할 수 있게 되었다"며, "신사업창업사관학교의 체계적인 교육과정을 통해 많은 예비창업자들이 성공창업의 꿈을 실현하길 기대한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