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뮤지컬 "‘화랑의 혼 대왕문무’...서울을 시작으로 전국공연"
K-뮤지컬 "‘화랑의 혼 대왕문무’...서울을 시작으로 전국공연"
  • 박규진 기자
    박규진 기자
  • 승인 2019.10.22 23:1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가무악의 절묘한 조화...역사뮤지컬 해외진출 교두보 마련.

[박규진 기자]삼국통일의 대업을 이룩한 화랑의 혼 대왕문무가 전국공연에 나서 역사 뮤지컬 팬들을 흥분시키고 있다. 

제작사인 뮤지컬컴퍼니에이는 “지난 6월 말 천년고도 경주 예술의 전당에서 4회 공연에 4000명이 왔다면서 오는 25일 서울 광진구에 있는 ‘건국대학교 새천년관’ 공연을 시작으로 11월9일 포항 포스코효자아트홀, 11월13일 서울 서초동 흰물결아트센더 등 전국 투어에 나선다”고 밝혔다.

화랑의 혼으로 빛나는 1400년 전 이야기인 이 작품은 백제와 고구려에 비해 군사력에서 크게 열세였던 신라가 어떻게 삼국통일을 이루게 되었는지를 드라마틱하게 보여주는 작품으로 평가되고 있다. 여기에 화랑의 힘과 불교가 삼국통일의 위업을 이루게 된 배경임을 보여주면서 고구려 첩자인 아란을 두고 문무왕과 화랑 친구인 연풍이 벌이는 사랑싸움도 여성 팬들의 마음을 사로잡을 것으로 보인다. 

또 이번 뮤지컬은 문무왕 김법민의 삼국통일에 대한 집념을 감동적으로 표현함으로서 청소년들의 역사교육에도 큰 도움이 될 것으로 생각된다.

뮤지컬 ‘화랑의 혼 대왕문무’는 문무대왕의 일대기를 그린 작품으로 백제와 고구려에 비해 군사력에서 열세였던 신라가 어떻게 삼국통일을 이루게 되었는지를 사실적으로 그린다. 한국적인 노래와 춤, 타악이 조화를 이루고 있으며, 삼국통일의 위업과 부국강병을 달성하기 위한 치열한 전쟁이야기와 고구려 첩자인 아란과 국경을 초월한 아련한 사랑이야기 등 죽는 그날까지 나라를 걱정했던 문무대왕의 애국애민 정신을 담아 새롭게 재조명한 역사 뮤지컬이다. 

죽어서도 동해의 용이 되어 나라를 지키겠다는 문무대왕의 숭고한 정신과 혼이 그려져 우리민족의 역사적 저력을 보여주고 특히 미래를 이끌어갈 청소년에게 역사관을 각인시킬 수 있는 좋은 계기가 될 것으로 기대된다.

한편 제작사 측은 “한국적인 노래와 춤 그리고 타악기소리가 절묘한 조화를 이룬 작품으로 역사 뮤지컬도 한류로 해외진출이 가능하다는 것을 보여주겠다”고 설명했다. 

그러면서 “실제로 경주시와 호흡을 같이해 해외일정을 준비 중이라고 말하고 우선, 국내공연은 오는 25일 서울 공연을 시작으로 포항과 창원 부산 그리고 충북 보은 등 전국 10개 지역에서 진행 될 것”이라고 설명했다.

연출가 정다미씨는 “두 시간이라는 짧은 시간에 삼국통일의 과정을 무대에서 표현해야 하는 만큼 배우들의 호흡을 맞추는 것이 가장 어려웠다”고 토로했다. 

이어 "화랑의 힘과 불교가 삼국통일의 열쇠라고 설명하고 역사적 사실에 소설적인 흥미를 더했다"고 밝혔다.

그러면서 정다미씨는 “한국적인 노래와 춤, 타악기 소리가 조화를 이룬 작품으로 역사 뮤지컬도 얼마든지 해외진출이 가능하다는 것을 보여주고 싶다”고 제작 배경을 설명했다.

주인공 문무대왕 역을 맡은 이용진 배우는 “별의 여인 선덕 출연으로 뮤지컬에이와 인연을 맺게 됐다”면서 드라마보다 더 드라마틱한 문무대왕의 일생을 역동적으로 표현하겠다고 말했다. 이용진배우는 지킬앤하이드에서 보여준 특별한 고음과 남성미 넘치는 연기로 현재 뮤지컬계에서 새로운 스타로 발돋움 하고 있다.

한편 뮤지컬컴퍼니에이는 별의 여인 선덕과 이순신의 바다를 히트시킨 역사뮤지컬 전문제작사이다. 

뮤지컬컴퍼니에이 김재철대표는 “국론이 두 갈래로 갈라진 지금과 같은 난세에 나라가 어디로 가야할지를 보여주는 작품으로 문무대왕의 파란만장한 일생을 보면서 새로운 지도자를 기다리는 계기가 될 것”이라고 강조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