강기정 靑 정무수석 "조국 사의, 장관 결심이었다"
강기정 靑 정무수석 "조국 사의, 장관 결심이었다"
  • 정성남 기자
    정성남 기자
  • 승인 2019.10.14 14:5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강기정 청와대 정무수석
강기정 청와대 정무수석

[정성남 기자]강기정 청와대 정무수석은 오늘(14일) 조국 법무부 장관이 전격적으로 사퇴 의사를 밝힌 것과 관련해, "조 장관의 결심이었다"고 밝혔다.

강 수석은 오늘 오후 국회를 찾아 더불어민주당 이해찬 대표를 만난 뒤 기자들에게 이렇게 말했다.

강 수석은 "조국 장관은 계속 촛불 집회를 지켜보며 무거운 책임감을 느꼈다"고 설명했다.

더불어민주당은 조국 법무부 장관의 전격 사퇴 발표에 상황을 주시하며 긴급회의를 열어 대응책을 논의하기로 했다.

당의 공식 입장은 오늘 오후 3시 청와대 수석·보좌관회의에서 문재인 대통령이 관련 발언을 한 뒤 수석대변인 명의로 발표할 계획이다.

오후 5시에는 고위전략회의에서 이해찬 대표를 비롯한 지도부가 모여 조 장관 사퇴 이후 대응책을 논의할 예정이다.

민주당은 공식적으로는 '조 장관 사퇴를 사전에 알지 못했다'며 당혹스러워하는 모습이다.

그러나 민주당의 한 관계자는 "조 장관이 사퇴 발표를 하기 전 청와대는 물론 당과도 조율한 것으로 알고 있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