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맛남의 광장' 백종원, 황간 휴게소의 문제점 지적과 솔루션
'맛남의 광장' 백종원, 황간 휴게소의 문제점 지적과 솔루션
  • 이나라
  • 승인 2019.09.14 06:3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맛남의 광장’ 백종원이 황간 휴게소의 문제점을 지적해 눈길을 끌었다. 

13일 방송된 SBS 예능 프로그램 ‘맛남의 광장’에서는 백종원, 박재범, 양세형, 백진희가 황간 휴게소에 방문한 모습이 그려졌다. 

이날 백종원, 박재범, 양세형, 백진희는 본격적으로 장사를 하기 전에 황간 휴게소에 방문했다. 

그러나 손님이 많지 않자 네 사람은 당황한 기색을 보였다. 

백종원은 문제는 두 가지다. 손님이 없다. 황간 휴게소를 대표할 음식이 없다“라고 지적했다. 

낯선 환경에 양세형은 “전 아직도 제가 여기서 요리를 한다는 게 믿기지 않는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