박영선 중기부 장관, 예비창업자·스타트업 격려
박영선 중기부 장관, 예비창업자·스타트업 격려
  • 전성철 기자
  • 승인 2019.09.11 16:4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중소벤처기업부는 박영선 장관이 11일 소상공인 신사업창업사관학교 드림스퀘어와 서울창조경제혁신센터 인큐베이팅센터를 찾아 예비창업자와 스타트업을 격려했다고 밝혔다.

중소벤처기업부 제공
중소벤처기업부 제공

 

이 자리는 추석 연휴에도 고향에 가지 못하고 창업과 제품 개발을 위해 노력하는 소상공인·스타트업을 응원하기 위해 마련됐다.

신사업창업사관학교는 신사업 분야 예비창업자를 대상으로 창업교육과 멘토링, 점포체험 등 창업 준비 교육을 6개월간 실시한다.

서울창조경제혁신센터는 파트너기업인 CJ, 아마존, 스타벅스 등과 함께 스타트업을 공동 발굴하고 있다.

박 장관은 "미국 보잉사와 독일 다임러그룹 등이 한국 스타트업과 협력을 희망할 만큼 우리나라 스타트업들이 경쟁력을 갖췄다"며 적극적인 지원 의사를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