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종근 인천지검 2차장 조국號 첫 탑승…법무부 파견 인사
이종근 인천지검 2차장 조국號 첫 탑승…법무부 파견 인사
  • 이미소
    이미소
  • 승인 2019.09.10 22:1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이종근 인천지검 2차장검사(50·사법연수원 28기)가 조국 법무부 장관의 첫 부름을 받았다.

10일 인천지검에 따르면 이날 이종근 2차장검사를 법무부에 파견해 검찰개혁 추진업무를 지원하도록 하는 원포인트 인사가 단행되면서 2차장직이 공석이 됐다.

조국 법무부 장관은 취임 하루만인 10일 원포인트 인사를 통해 이 2차장검사를 법무부로 파견했다.

이종근 2차장검사의 법무부 파견 기간이 어느 정도 소요될 지는 알려지지 않은 상태다. 후속 인사도 정해지지 않았다.

이에 따라 당분간 2차장이 담당하던 업무를 1차장이 대행하게 된다.

2차장은 공안부·특별수사부·강력부·외사부 및 사무국의 사무에 관해 검사장을 보좌하는 업무를 맡고 있다.

검찰 관계자는 "아직 2차장 인사와 관련해 별도의 지시사항이 전달되지 않은 상태"라며 "당분간 2차장 업무를 1차장이 맡아 수행할 계획"이라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