코빗, 가상화폐 상과 폐지 기준 공개
코빗, 가상화폐 상과 폐지 기준 공개
  • 전성철 기자
  • 승인 2019.09.03 10:3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암호화폐거래소 코빗은 3일 암호화폐 상장과 폐지 기준을 공개했다.

코빗은 상장 심사 시 실사를 통해 팀 구성, 지속성, 투명성, 확장성, 사용성 등 5가지 항목을 평가할 방침이다. 법률 검토, 상장 심의위원회 검토 절차도 거친다.

또 공시 플랫폼 쟁글과 협업해 쟁글에서 발행하는 상장 적격 진단 보고서 등도 활용하기로 했다.

상장 폐지를 심사할 때에는 범죄, 시세조작, 기술적 문제, 불성실 공시 등 질적 평가와 함께 거래량 미달, 시가총액 미달 등 양적 평가 기준을 적용하기로 했다.

이런 기준 중 한 가지라도 해당하면 경고를 거쳐 상장 폐지 절차에 들어가게 된다. 다만 코빗은 상장·폐지 기준은 시장 상황에 따라 보완, 강화하겠다고 밝혔다.

박상곤 코빗 대표는 "암호화폐 상장·폐지에 대한 투명한 공개로 고객들이 더욱 신뢰하는 거래소로 거듭나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