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울대 총학 "조국 사퇴 촉구...오는 28일 2차 촛불집회 주관"
서울대 총학 "조국 사퇴 촉구...오는 28일 2차 촛불집회 주관"
  • 정재헌 기자
  • 승인 2019.08.26 18:2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정재헌 기자]서울대 총학생회가 조국 법무부 장관 후보자에게 제기된 여러 의혹을 비판하며 후보직 사퇴를 요구했다.

조 후보자의 모교인 서울대 총학에서 공식 입장을 낸 건 이번이 처음있는 일로서 서울대 총학은 26일 입장문을 내고 "원칙과 상식이 지켜지는 나라, 정의가 살아있는 사회를 위해 조국 후보자의 사퇴를 강력하게 촉구한다"고 밝혔다.

이어 “조 후보자의 딸이 고등학교 시절 2주간의 인턴십만으로 SCIE급 논문의 제1 저자가 되었다는 점 등 제기된 의혹들에 서울대를 비롯한 청년 대학생들의 분노가 커지고 있다”고 말했다.

총학은 또 "'법적 문제는 없다'며 후안무치의 태도로 일관하는 조 후보자가 법무부 장관이 돼선 안 된다는 목소리가 크다"고 주장했다.

한편, 총학은 학생들이 개인 자격으로 주최한 조 후보자 사퇴 요구 촛불집회를 이어 오는 28일 제2차 집회를 주관하기로 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