홍준표 "文대통령, 조국 임명 강행하면 검사 총사직해야"
홍준표 "文대통령, 조국 임명 강행하면 검사 총사직해야"
  • 정성남 기자
  • 승인 2019.08.20 19:1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정성남 기자]자유한국당 홍준표 전 대표는 20일 조국 법무부 장관 후보자에 대해 "(대통령이) 장관 임명을 강행하면 (검사직을) 총사직하라"고 말했다.

홍 전 대표는 이날 자신의 페이스북에 이같이 글을 올리고 "대한민국 검사들아 니들은 자존심도 없냐? 저런 사람 밑에서도 검사하느냐"며 이같이 밝혔다.

이는 조 후보자에 대해 가족 사모펀드 투자와 부동산 위장매매 논란 등 각종 의혹이 제기되면서 거취 문제를 둘러싼 논란이 대두되고 있는 상황을 지적한 것이다.

홍 전 대표는 "저런 짓을 해놓고 어떻게 서울법대 형법 교수를 했나. 서울 법대생들에게 법망 피하는 방법과 들켰을 때 이에 대처하는 뻔뻔함만 가르쳤느냐"며 "이를 막지 못하면 한국당 의원들은 모두 한강으로 가라"고 주장했다.

[사진=자유한국당 홍준표 전 대표 페이스북 캡처]
[사진=자유한국당 홍준표 전 대표 페이스북 캡처]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