공공데이터 활용 창업지원 공간, '오픈스퀘어-D 대구' 개소
공공데이터 활용 창업지원 공간, '오픈스퀘어-D 대구' 개소
  • 전성철 기자
  • 승인 2019.08.20 15:2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오픈스퀘어-D 대구[행정안전부 제공]
오픈스퀘어-D 대구[행정안전부 제공]

공공데이터를 활용한 창업지원 공간이 서울, 부산, 강원, 대전에 이어 대구에 문을 연다.

행정안전부와 대구시는 오는 21일 대구 SW융합테크비즈센터에 '오픈스퀘어-D 대구'를 개소한다고 20일 밝혔다.

오픈스퀘어-D는 예비 창업자를 발굴해 사업화와 창업까지 지원하는 곳이다.

공공데이터를 활용한 혁신적인 아이디어만 있으면 입주공간과 데이터, 교육, 컨설팅, 투자유치 등 창업 지원을 받을 수 있다.

진영 행안부 장관은 "공공데이터 활용의 창업 거점을 목표로 시작한 오픈스퀘어-D가 대구까지 그 발걸음을 이어왔다"며 "스마트시티로의 도약을 준비하는 대구시와 오픈스퀘어-D의 만남이 지역경제에 활력을 더할 것"으로 기대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